블로그 이미지
언론의 현재와 과거, 경남의 문화와 전설... 익숙하지 않은 것들에 대한 애착 무한자연돌이끼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269)
돌이끼의 작은생각 (108)
돌이끼의 문화읽기 (457)
다문화·건강가족 얘기 (20)
경남민속·전통 (14)
경남전설텔링 (74)
미디어 웜홀 (142)
돌이끼의 영화관람 (21)
눈에 띄는 한마디 (8)
이책 읽어보세요 (76)
여기저기 다녀보니 (92)
직사각형 속 세상 (92)
지게차 도전기 (24)
지게차 취업 후기 (13)
헤르테 몽골 (35)
돌이끼의 육아일기 (57)
몽골줌마 한국생활 (15)
국궁(활쏘기)수련기 (16)
Total1,011,482
Today0
Yesterday85
10-06 00:13

오늘 오전 10시 창원시청 3층 회의실에서 올해 첫 성별영향평가위원회가 열렸다. 79개의 과제를 심의하는 자리였다. 참석한 전문가들이 이구동성으로 과제가 좋다고 한다. 성별영향평가야 매년 수립하고 실천하는 정책과제인 만큼 조금씩 현실에 맞춰지고 새로운 것이 개발되며 발전해왔겠다. 오늘 회의하고 보도자료 나온 거 올려본다.

창원시 성별영향평가위원회 열려

창원시(시장 허성무)는 19일 시청 제3회의실에서 성별영향평가위원회를 개최하고, 시의 주요사업 중 성평등에 영향을 미칠 수 있는 79건의 사업을 2021년 성별영향평가 대상사업으로 선정해 추진한다고 밝혔다.

성별영향평가는 법령·계획·사업 등 주요 정책을 수립·시행하는 과정에서 여성과 남성의 특성과 사회·경제적·신체적 격차 등의 요인들을 체계적으로 평가함으로써, 정책이 성평등의 실현에 기여하도록 하는 제도이다.

이번 성별영향평가 대상 79개 사업은 경남성별영향평가센터와 시민단체 창원여성살림공동체와 논의를 거쳐 과제를 발굴하고, 창원시 성별영향평가위원회 심의를 통해 최종 선정됐다.

올해 선정된 사업은 안전과 일자리 등 시민 생활과 밀접한 ▲전통시장주차환경개선사업 ▲공중화장실 관리 ▲청년 디지털 일자리 사업 등으로 앞으로 전문가 컨설팅과 교육을 통해 12월까지 성인지 관점의 정책 개선안을 도출하고 정책에 반영될 계획이다.

  정혜란 창원시 제2부시장은 “면밀하고 체계적인 성별영향평가를 통해 성인지 관점에서 예산을 반영하고 여성과 남성이라는 이유만으로 차별받지 않고 남녀 모두가 정책혜택을 골고루 받을 수 있도록 양성평등정책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Posted by 무한자연돌이끼

댓글을 달아 주세요

다음주 화요일, 16일부터 거제문화예술회관 대극장과 소극장에서 근 2주간 제39회 경남연극제가 열린다. 도내 12개 극단이 참가한다. 이중에는 다른 극단에서 한 작품으로 본 것도 있고 연습을 본 것도 있고 이야기를 들어서 줄거리를 아는 것도 있다. 물론 모르는 게 더 많다. 개인적으로 설화나 전설을 좋아해서 그것을 풀어낸 작품에 은근히 관심이 가는데, 그게 백월산 설화를 다룬 <여전사가 있었다>, 함안의 노아라는 효녀 이야기를 다룬 <사랑초>다. 보고싶긴 한데, 직장생활하는 사람이, 게다가 내 작품 연습이 더 급한 상황이라 그럴 수 없는 게 아쉽다.

 

연극제 집행위에서 보내온 작품 소개 자료를 블로그에 게시함으로써 아쉬운 마음을 달래본다.

 

Posted by 무한자연돌이끼

댓글을 달아 주세요

내가 미술 쪽 예술활동을 하는 사람이 아니라 전혀 상관은 없는 보도자료인데, 이런 정보 여러 사람에게 공유되면 작품 활동을 위한 여건의 절실한 사람에게 도움이 되겠다 싶어 보도자료 들어온 것을 공유한다. 사실, 처음 레지던시 사업이라는 단어만 보고 내가 아는 작가가 떠올랐다. 알려줘야지 싶어 흥분했었는데, 이런 45세 이하라는 나이제한이 있구나.

 

2020 창작스튜디오 자작 -오픈 스튜디오1/창원문화재단

창원문화재단 진해문화센터에서 2021년도 <창작스튜디오-자작(自作)> 상주 작가를 모집한다.

 

<창작스튜디오-자작(自作)> 사업은 올해로 4회째를 맞이하며, 상주 작가의 자격은 타 레시던시 입주 예정이 없는 만 25세 이상 만 45세 이하의 창원시 거주 작가로, 상주 기간은 5개월이며 시각예술분야 3명의 작가를 선정할 예정이다.

 

공모를 통해 선정된 작가에게는 창작공간과 월 60만원의 창작지원금을 제공하며, 전시개최 및 교류탐방, 전문가 비평 등의 레지던시 프로그램을 지원한다.

접수는 오는 322일까지이며, 1차 서류심사와 2차 면접심사를 통해 최종 선정할 계획이다.

 

상주를 희망하는 작가는 창원문화재단 홈페이지(http://www.cwcf.or.kr) 공지사항을 참고해 관련 서류를 담당자 이메일(cwcf_jinhae@naver.com) 또는 우편(창원시 진해구 진해대로 325, 진해문화센터 문예사업부)으로 접수하면 된다.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심사 및 입주 일정은 변경될 수 있다.

 

문의처 : 창원문화재단 진해문화센터본부 문예사업부 (055-719-7862)

Posted by 무한자연돌이끼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