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언론의 현재와 과거, 경남의 문화와 전설... 익숙하지 않은 것들에 대한 애착 무한자연돌이끼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267)N
돌이끼의 작은생각 (108)
돌이끼의 문화읽기 (455)N
다문화·건강가족 얘기 (20)
경남민속·전통 (14)
경남전설텔링 (74)
미디어 웜홀 (142)
돌이끼의 영화관람 (21)
눈에 띄는 한마디 (8)
이책 읽어보세요 (76)
여기저기 다녀보니 (92)
직사각형 속 세상 (92)
지게차 도전기 (24)
지게차 취업 후기 (13)
헤르테 몽골 (35)
돌이끼의 육아일기 (57)
몽골줌마 한국생활 (15)
국궁(활쏘기)수련기 (16)
Total977,826
Today69
Yesterday95
09-16 19:06

보도자료를 받았다. 

진주 극단 현장은 참 기획도 잘한다.

마임이 많은 건 고재경 기획이 크게 작용했을 것이다.

지역에서 마임을 이렇게 많이 접할 수 있다는 것도 그의 덕일 것이다.

단원들도 하나씩 작업을 하고 있다는 것도 대단한 일이다.

황윤희 씩만 1인극을 하는 줄 알았는데, 주역 배우들도 나름 자기 작품을 만들었단다.

지금이 현장의 르네상스인 것 같다.

 

 

문화는 즐거움이다, 도시가 공연장이다!

<22회 진주연극페스티벌> 오프라인 개최

67() ~ 13() 5개 공식초청작 등 총 10

- 예술중심 현장에서

 

 

()한국연극협회 진주지부는 오는 7()부터 13()까지 7일간 <22회 진주연극페스티벌>을 개최한다.

22회 진주연극페스티벌20회 영호남연극제 in 진주에서 명칭만 바꾼 축제로서 올해 2월 온라인 축제로 21회 온:진주연극페스티벌을 지낸 바 있다.

이번 축제는 진주의 예술중심 현장에서 오프라인으로 진행하며 아도가 남쪽으로 온 까닭은등 공식초청작 5개 작품, ‘붉은풍금소리등 작은극장 초청작 5개 작품으로 구성되었다. 진주의 대표적인 연극 예술 축제인 <22회 진주연극페스티벌>은 경상남도와 진주시가 후원하고 ()한국연극협회 진주지부가 주최·주관한다.

 

작품은 공식초청작중 유진규 몸의 모든 사람은 아프다67() 19:30, 마임공작소 판, 어처구니 프로젝트의 그녀, 67()~8() 19:30, 극단 완자무늬의 지대방69()~10() 19:30에 공연하며, 극단 사다리의 할아버지와 양말목친구들612()~13() 14:00, ()문화창작집단 공터다의 아도가 남쪽으로 온 까닭은612()~13() 19:30에 공연한다.

 

작은극장 초청작인 우상임의 붉은풍금소리610() 19:30, 최동석의 벚꽃엔딩과 송광일의 로망612() 16:30, 김도영의 우방타워랜드와 황윤희(놀이하는 이모네)순이의 일기613() 16:30에 공연한다.

 

공식초청작은 유료공연으로 진행되며 작은극장 초청작은 무료공연으로 진행된다. 공연 정보는 페이스북 페이지 진주연극페스티벌’( www.facebook.com/culfun )과 한국연극협회 진주지부 블로그( https://blog.naver.com/f_town )에서 확인할 수 있다. 문의 055)746-7411, 7413

 

<22회 진주연극페스티벌>은 배우를 제외한 모든 스태프 및 관객들이 마스크 착용을 준수하고 손소독제 비치, 온도 체크 등으로 코로나19의 예방수칙을 철저히 지켜 코로나19 감염 확산에 대비한다.

 

Posted by 무한자연돌이끼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