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언론의 현재와 과거, 경남의 문화와 전설... 익숙하지 않은 것들에 대한 애착 무한자연돌이끼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282)
돌이끼의 작은생각 (109)
돌이끼의 문화읽기 (466)
다문화·건강가족 얘기 (20)
경남민속·전통 (14)
경남전설텔링 (74)
미디어 웜홀 (142)
돌이끼의 영화관람 (21)
눈에 띄는 한마디 (8)
이책 읽어보세요 (76)
여기저기 다녀보니 (92)
직사각형 속 세상 (92)
지게차 도전기 (24)
지게차 취업 후기 (13)
헤르테 몽골 (35)
돌이끼의 육아일기 (57)
몽골줌마 한국생활 (15)
국궁(활쏘기)수련기 (16)
Total
Today
Yesterday
12-02 09:48
336x280(권장), 300x250(권장), 250x250, 200x200 크기의 광고 코드만 넣을 수 있습니다.

보도자료를 받았으니 공유하고...

별 신경을 안 쓰고 있었는데, 

성춘석 진해미협지부장이 오현수 경남민예총 이사장과 함게 보러 가자고 연락이 왔네.

19일이 토요일... 별 다른 일 없으니 보러가야겠지. 약속을 했으니.

 

부산과 제주, 지역 예술가들이 함께 부르는

4·3창작오페라 <순이삼촌>

2023.7.28.()1030~ 부산민주공원에서 제작발표회

부산시립청소년교향악단, 부산오페라합창단, 부산시립소년소녀합창단 출연

 

 

43창작오페라 <순이삼촌> 오는 728일 부산민주공원에서 제작발표회

2020년 제주도 초연 이후, 전국 세 번째 무대로 부산에서 개최

 

부산문화회관(대표이사 이정필), 제주시(시장 강병삼), 제주43평화재단(이사장 고희범)이 공동 기획하고, 부산제주특별자치도민회(회장 김대현) 등이 후원하는 43창작오페라 <순이삼촌> 공연이 오는 819일 부산문화회관 무대에 오른다.

 

43창작오페라 <순이삼촌>194731일부터 1954921일까지 77개월에 걸쳐 제주도에서 일어난 민간인들이 집단학살된 참사를 내용으로 한 작품이다. 제주 43의 아픔과 북촌리에서 벌어진 집단학살에서 특히 아이를 잃은 어미의 슬픔을 4막의 오페라로 표현한 43창작오페라<순이삼촌>은 제주 43사건이 금기시되던 시절 세상에 널리 알린 현기영 작가의 소설 순이삼촌(1978)이 원작이다. 원작자, 배우, 연출가 등 제주의 문화예술인들이 힘을 모아 대규모 오페라로 재탄생 시켰다.

 

제작진은 오는 728() 오전 1030분부터 부산민주공원 실내외 공간에서 진행되는제작발표회를 통해 43창작오페라 <순이삼촌>의 기획과 연출, 제작과정 등을 소개하고, 취재진 및 관객들과 대화의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제작발표회에는 부산문화회관 이정필 대표이사 등 제작진과 총감독 강혜명, 작곡가 최정훈, 지휘자 양진모, 부산오페라합창단 지휘자 차윤희 참석하며 출연 배우 이동명(상수역), 최승현(할머니역), 장성일(고모부역), 함석헌(큰아버지역)도 함께한다. 이와 함께 출연배우들이 공연의 대표 아리아 3곡을 노래하는 특별 무대도 마련된다.

 

43창작오페라 <순이삼촌>2020년 제주도 초연 이후, 2021년 수원시 경기아트센터 대극장, 2022년 서울시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에 이어 세 번째 전국 무대로, 전석 무료 공연으로 진행된다. 이를 통해 제주 43사건이 여전히 끝나지 않은 역사이면서 부인할 수 없는 대한민국의 역사라는 사실을 부산시민들에게도 널리 알릴 예정이다.

 

또한 부산시립청소년교향악단, 부산오페라합창단, 부산시립소년소녀합창단 등 부산의 청년 예술가 및 공연단체, 청소년들의 협연으로 예술을 통해 43의 역사를 공감하고 세대를 이어가는 소통의 의미를 더하고자 한다. 부산과 제주의 실력파 예술가 약 200여 명이 열연하는 대규모 공연을 통해 평화인권의 가치를 전국으로 확산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제주 43의 아픔과 북촌리에서 벌어진 집단학살로 아이를 잃은 어미의 슬픔을 4막의 오페라로 표현한 4·3창작오페라 <순이삼촌>은 제주 43사건이 금기시되던 시절 세상에 널리 알린 현기영 작가의 소설 순이삼촌(1978)이 원작이다. 원작자, 배우, 연출가 등 제주의 문화예술인들이 힘을 모아 대규모 오페라로 재탄생 시켰다.

 

공연에는 영상과 삽화, 낭송, 자막 등 다큐멘터리 형식을 차용, 웅장하고 섬세한 오페라와 세련된 뮤지컬의 연극적 요소가 다양한 공연예술에 복합적으로 녹아들어있다. 제주 43의 역사를 예술로 승화시켰다는 호평을 받으며 22년 한국문화콘테츠비평협회 주최ㆍ주관 1회 세상을 바꾼 콘텐츠-망각을 일깨운 콘텐츠 상을 수상했다.

 

공연예매는 부산문화회관 홈페이지(www.bscc.or.kr)를 통해 1인당 4매까지 예약 가능하며, 현장에서 좌석권을 수령해 입장 할 수 있다.

티켓 문의 : 051-607-6000 (ARS 1)

Posted by 무한자연돌이끼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