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언론의 현재와 과거, 경남의 문화와 전설... 익숙하지 않은 것들에 대한 애착 무한자연돌이끼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269)
돌이끼의 작은생각 (108)
돌이끼의 문화읽기 (457)
다문화·건강가족 얘기 (20)
경남민속·전통 (14)
경남전설텔링 (74)
미디어 웜홀 (142)
돌이끼의 영화관람 (21)
눈에 띄는 한마디 (8)
이책 읽어보세요 (76)
여기저기 다녀보니 (92)
직사각형 속 세상 (92)
지게차 도전기 (24)
지게차 취업 후기 (13)
헤르테 몽골 (35)
돌이끼의 육아일기 (57)
몽골줌마 한국생활 (15)
국궁(활쏘기)수련기 (16)
Total1,001,963
Today4
Yesterday97
07-07 04:22

Одоо монгол хэлнээс гадна монголын түүх угсаатны зүйн хичээл үзэж байна.

(얻더 몽골 헬네스 가드나 몽골링 투-흐 옥사트니 주잉 히첼 우제쥐 밴.)

지금 몽골어 외에 몽골역사, 민속학 수업을 공부하고 있다.

 

Саяхан Сөүл хотоос захиа ирсэн.

(사야항 서울 호토-스 자햐 이르셍.)

방금 서울시에서 편지가 왔다.

 

Тэр бол миний найзын захиа.

(테르 볼 미니 내징 자햐.)

그것은 나의 친구 편지이다.

 

Би одоо түүнд бичнэ.

비 얻더 퉁드 비친.)

나는 지금 그에게 쓸 것이다.

 

Миний нэр Пак. Би солонгос оюутан.

(미니 네르 팍. 비 솔롱고스 오요탕.)

나의 이름은 박입니다. 나는 한국 대학생입니다.

 

Миний найзын нэр Энхбат.

(미니 내징 네르 엥흐바트.)

내 친구의 이름은 엥흐바트입니다.

 

Тэр их сургуулийн монгол хэлний ангийн оюутан.

(테르 이흐 소르골링 몽골 헬니 앙깅 오요탕.)

그는 대학교 몽골어과 학생입니다.

 

Би түүнд солонгос хэл заадаг.

(비 툰드 솔롱고스 헬 자앋닥그.)

나는 그에게 한국어를 가르칩니다.

 

Өчигдөр өглөө 10 цагт Энхбат манайд ирэв.

(우칙두르 욱루 아르왕 착그트 엥흐바트 마나읻드 이레워.)

어제 아침 10시에 엥흐바트가 우리집에 왔습니다.

 

Тэр надад англи хэлээр бичсэн монголын тухай ном бэлэглэв.

(테르 나닫드 앙글리 헬레르 비치셍 몽골링 토하이 넘 벨렉레워.)

그는 나에게 영어로 쓴 몽골에 관한 책을 선물했습니다.

 

Тэр номд монгол орны газар нутаг, хүн ам, түүх соёл, ёс заншлын тухай олон сонин зүйл бичжээ.

(테르 놈드 몽골 어르니 가자르 노탁그, 훙 아므, -흐 서열, 여스 장쉴링 토하이 얼렁 소닝 쥘 비치제.)

그 책에는 몽골국가의 국토, 인구, 역사문화, 풍속에 관한 많은 재미있는 것들이 쓰여져 있었습니다.

 

Бас олон сайхан зураг байв.
(바스 얼렁 새항 조락그 배워.)

또한 많은 재미있는 그림이 있었습니다.
Posted by 무한자연돌이끼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