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언론의 현재와 과거, 경남의 문화와 전설... 익숙하지 않은 것들에 대한 애착 무한자연돌이끼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241)N
돌이끼의 작은생각 (108)
돌이끼의 문화읽기 (438)N
다문화·건강가족 얘기 (18)
경남민속·전통 (14)
경남전설텔링 (73)
미디어 웜홀 (142)
돌이끼의 영화관람 (20)
눈에 띄는 한마디 (8)
이책 읽어보세요 (73)
여기저기 다녀보니 (92)
직사각형 속 세상 (92)
지게차 도전기 (24)
지게차 취업 후기 (13)
헤르테 몽골 (35)
돌이끼의 육아일기 (57)
몽골줌마 한국생활 (15)
국궁(활쏘기)수련기 (16)
Total947,009
Today55
Yesterday121
09-21 07:51

일정이란 건 희한하게도 겹치지 않는 것보다 겹치는 게 더 많다고 느껴지는 것 같다.

 

관심이 가는 포럼이지만 이날 상상창꼬 때때로 사랑을 멈추다 마지막 공연이어서 참석할 수가 없었다.

어떤 정책이 제시되었는지 궁금하다. 옆지기에게 자료를 구해달라면 구해 주겠지. 

 

일단 보도자료 나온 것 받아서 옮겨본다.

 

다문화가구원 100만 시대, 다문화정책포럼

“2020, 다문화가족지원 정책 10년을 디자인하다.”

 

경상남도다문화가족지원센터(센터장 승해경)는 지난 17일 창원문화원 대강당에서 다문화정책포럼을 개최했다.

 

이번 포럼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시·군 다문화사업 종사자, 다문화정책 전문가 등 50여명 참석한 가운데 유튜브, 페이스북을 통해 온라인 실시간 방송으로 비대면 참여도 함께 이루어졌다.

 

‘2020, 다문화가족지원 정책 10년을 디자인하다를 주제로 2006년부터 수립된 다문화정책 15년을 진단하고, 앞으로 10년의 경남형 다문화가족지원정책 길잡이 마련으로 중장기 발전방안을 모색하는 자리로 다문화가족정책 진단 및 발전방안, 지방정부의 다문화가족지원방안 모색 등에 대한 주제발표가 있었다.

 

주제발표 이후 이수정 다문화가족 대표, 손명숙 변호사, 정성희 경남여성새로일하기센터 센터장, 박현주 마산가톨릭여성회관 사무국장, 김영미 김해합성초등학교 교사의 토론이 이어졌으며 좌장은 창원대학교 사회학과 이정은 교수가 맡았다.

 

승해경 센터장은 인사말을 통해 이번 포럼이 다문화정책에 대한 다양한 의견들이 제시되는 소통의 장이 되기를 기대한다.”앞으로도 다문화가족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보도자료엔 제안되거나 논의된 내용이 없어 아쉽긴 하다. 자료를 받으면 조금 더 구체적인 내용을 정리해봐야겠다.

Posted by 무한자연돌이끼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