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언론의 현재와 과거, 경남의 문화와 전설... 익숙하지 않은 것들에 대한 애착 무한자연돌이끼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202)N
돌이끼의 작은생각 (108)
돌이끼의 문화읽기 (417)N
다문화·건강가족 얘기 (16)
경남민속·전통 (12)
경남전설텔링 (72)
미디어 웜홀 (142)
돌이끼의 영화관람 (20)
눈에 띄는 한마디 (8)
이책 읽어보세요 (61)
여기저기 다녀보니 (91)
직사각형 속 세상 (93)
지게차 도전기 (24)
지게차 취업 후기 (13)
헤르테 몽골 (35)
돌이끼의 육아일기 (57)N
몽골줌마 한국생활 (15)
국궁(활쏘기)수련기 (16)
Total913,805
Today54
Yesterday72
Statistics Graph

여지껏 '후고'라는 별명을 지녀보진 못했지만 제철, 제때에 가보고 먹어보고 한 게 별로 없지 싶다. 시금치철 요즘 비로소 시금치 무쳐서 반찬으로 즐기긴 하다만... 아무래도 이번 군항제 또한 매번 그랬던 것처럼 안 가든 못 가든 제철에 즐기지는 못할 것 같다. 사람들에게 떠밀려 다니며 구경하는 게 탐탁지 않아서이긴 한데... 그러고 보면 내가 악착같은 게 없어서 그런가 보다 싶기도 하다.


경남발전연구원에서 경남의 봄꽃 명소를 뽑았네. 경발연 홈피나 뭐 그런데 가면 있겠지만 난 어디서 받았지? 여튼.


소개 한 곳 중에 가본 곳을 짚어 보는 재미 잠시 느껴볼까 싶어 작난질. 


여좌천 로망스 다리. 이곳은 군항제 때 가봤다. 딱 한 번.

하동 십리벚꽃. 가보긴 했는데 벚꽃 필 땐 한 번도 못 가봤네.

합천 백리벚꽃길.... 안 가보긴 했다만.. 백리? 10리가 4킬로미터이니... 100리면 40킬로. 우와... 부산마산 거린데... 뻥 아냐?

선진리성 벚꽃. 사천 선진리 축제 취재 차 가봤군. 가산오광대 공연도 거기서 봤구.

무학산 진달래 군락지. 무학산이야 손가락 수를 벗어나진 않지만 여러 번 가봤는데 진달래 가득할 땐 한 번도 안 가봤구만.

천주산 진달래 군락지. 창원 북면에 살았던 적이 있어 여긴 그냥 뒷동산이라서... 말해 뭐해. ㅋㅋ

화왕산 진달래 군락지. 창녕 화왕산을 옆지기랑 취재차 가봤지만 진달래는 인연이 없었네.

종남산 진달래. 밀양은 참 많이 드나들었는데.. 종남산이 대체 어디야?

황매산 철쭉 군락지. 가보고 싶었던 산인데.. 아직 여길 못 가봤구나. 뭐했을까 그동안...

가지산 철쭉나무 군락지. 가지가지 이유로 여러 번 갔지만 철쭉을 봤등가?

망운산 철쭉군락지. 남해 망운산 꼭대기엔 망운사가 있어 차 끌고? 밀고? 몰고... 올라가 본 적 있는디.. 여가 철쭉군락지였어?

남지유채단지. 축제 기간에도 가보고 팽일 때도 가보구. 개벼리 돌아본다꼬 또 가보고...


그라고 보이 성적이 나쁘진 않네.






Posted by 무한자연돌이끼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