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언론의 현재와 과거, 경남의 문화와 전설... 익숙하지 않은 것들에 대한 애착 무한자연돌이끼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202)N
돌이끼의 작은생각 (108)
돌이끼의 문화읽기 (417)N
다문화·건강가족 얘기 (16)
경남민속·전통 (12)
경남전설텔링 (72)
미디어 웜홀 (142)
돌이끼의 영화관람 (20)
눈에 띄는 한마디 (8)
이책 읽어보세요 (61)
여기저기 다녀보니 (91)
직사각형 속 세상 (93)
지게차 도전기 (24)
지게차 취업 후기 (13)
헤르테 몽골 (35)
돌이끼의 육아일기 (57)N
몽골줌마 한국생활 (15)
국궁(활쏘기)수련기 (16)
Total913,805
Today54
Yesterday72
Statistics Graph

어제(24일) 오랜만에 무학산에 올랐다. 

컴퓨터에 저장된 사진 파일을 검색해보니 2016년 11월 16일이다. 이번 산행에 빠진 최상호 팀장과 함께 갔었군.

이 당시 내가 등산을 시작할 무렵이다. 이후 이일균 국장과 허진도 부국장이 합류해 4인조로 구성돼 지금까지 월 1회 산을 타고 있다.

 

앵지밭골이라는 지명을 종종 들었더랬는데, 이번에 그 이름의 의미를 알게됐다. 물론 표지판에 나타난 것처럼 유래가 정확한 것은 아니다. 앵지는 연계, 연개, 앵기에서 변화했다는 설이 있다. 여튼 우리는 마산여자중학교 입구에서 출발했다.

 

무학산 등산로 종합안내도. 우리는 마여중-광명암-봉화산 약수터-서마지기-무학산정상-학봉-서원곡유원지 코스로 길을 잡았다.

 

봉화산 약수터. 초장부터 헉헉거리다 보니 자신이 없어진다. 한 주 내내 술을 안 마신 날이 없었다. 산행에 영향을 안 미칠 까닭이 없다. 약수터를 만난 김에 시원스레 두 바가지 연거푸 들이켰다. 그러고 의자에 앉아 물끄러미 약수터 간판을 쳐다보는데, 웬걸. '약수터 시설 폐쇄 공고'란 문구가 눈에 '퍽' 들어온다. 한 방 먹은 느낌. 뭐야, 이거. 

 

그런데 주민들은 예사로 물을 마신다. 이곳을 종종 찾는 듯한 주민이 말한다. "며칠 전 동사무소에서 다녀갔어요. 검사한 지 3년이나 지났는데 다시 검사하지 않느냐는 얘기가 많으니 이제야 왔다간 모양이에요."

 

이젠 비소가 검출되지 않으려나. 사람들이 몸에 해로운 비소를 들먹이며 이야기를 나누자 어떤 중년의 아저씨가 한마디 덧붙인다. "내는 몇십 년을 이 물 먹었는데 아무 이상 없어요."

 

위치로 유추하면 이곳이 만남의 광장일 가능성이 크다. 등산로가 몇 군데서 만나는 곳인데다 이런 표식이 있는 것을 보면. 가운데 쑥 튀어나온 봉에 '마산회원구 지리적 중심점'이라고 적혀 있다. 마산회원구의 중심지역이라는 얘기겠지. 

 

서마지기에 다다른 곳. 경사가 심하다. 핵핵! 온몸이 땀으로 범벅이다. 근데 앞선 두 사람 왜 그리 할랑한고. 전혀 지치지도 않고 설렁설렁 올라간다.

 

서마지기. 산꼭대기에 이런 평지가 있다는 게 그리 낯설진 않다. 화왕산에도 이런 곳이 있고 재작년에 갔던 신불산에도 이런 평지가 있었고 재약산 수미봉 사자평도 이런 평지다.

 

무학산 정상. 고생한 보람. 바다 반대쪽, 내서 쪽에서 불어오는 바람이 시원하다. 볕이 심해 점심할 곳을 찾으려 학봉 쪽으로 내려갔다.

 

산 정상에서 내려오는 길. 마산 시내와 앞바다가 훤히 내려다 보인다. 멀리 보면 섬들이 바다를 균형있게 채워놓은 게 꼭 다도해같다.

 

우린 이 바위를 보고 꼭 지리산 칼바위 같다고 했다. 그러면서도 나는 문득, 스펀지밥 뚱이 머리같다는... ㅋ~

 

서원곡으로 내려왔다. 

 

조금 더 내려오니 무학산 둘레길을 만났다. 그러고 보니 아직 이 둘레길도 걷지 못했군. 이날 하루 걸음은 총 1만 4000보. 일주일 치 운동은 한 셈이겠지. ㅋ

Posted by 무한자연돌이끼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9.08.26 17:48 신고 Favicon of http://blog.paradise.co.kr 파라다이스블로그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사람들과 등산하셔서 기분이 좋으셨겠어요 :)
    아침저녁으로 날씨가 선선해서 곧 등산하기 딱 좋은 날씨가 올 것 같습니다.
    포스팅 잘 보고 갑니다!

  2. 2019.08.28 01:19 신고 Favicon of https://easykook.tistory.com EasYKook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멋진 사진입니다.
    대리만족 힐링하고 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