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언론의 현재와 과거, 경남의 문화와 전설... 익숙하지 않은 것들에 대한 애착 무한자연돌이끼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243)N
돌이끼의 작은생각 (108)
돌이끼의 문화읽기 (440)N
다문화·건강가족 얘기 (18)
경남민속·전통 (14)
경남전설텔링 (73)
미디어 웜홀 (142)
돌이끼의 영화관람 (20)
눈에 띄는 한마디 (8)
이책 읽어보세요 (73)
여기저기 다녀보니 (92)
직사각형 속 세상 (92)
지게차 도전기 (24)
지게차 취업 후기 (13)
헤르테 몽골 (35)
돌이끼의 육아일기 (57)
몽골줌마 한국생활 (15)
국궁(활쏘기)수련기 (16)
Total950,918
Today98
Yesterday139
10-22 17:18

어제 화요명작예술감상회 1강 경남대 민병권 교수의 강의를 듣다가 좀 더 깊게 들어가야 할 공부가 있어 추가 정리한다.



펠드먼 미술비평이 언급되었는데, 대체 펠드먼이 누군가 싶었다. 인터넷 자료를 찾아보니, 1924년 생으로... 음, 나보다 한참 행님이네. 미국의 미숙교육자로 소개되어 있다. 그는 연역적 사고 방식에 바탕을 두고 형식주의적 비평 방식을 이용해 작품을 비평했다. 그게 4단계로 나뉘어진단다.


(애고... 시간이.. 내일 나머지 작업해야겠군)


1단계 : 기술, 대강 살펴보는 단계로 마음 열기가 중요하다.

* 작품에서 직접 볼 수 있고 이름을 붙일 수 있는 것에 관해서 확실성을 가지고 묘사

*주관적인 해석을 하지 말고 확실한 것에 대해서만 기록

*객관적 감상

*작품으로부터 받는 인상과 감동을 중시

*보는 활동으로 출발하는 감상의 시발점

*작품을 형성하고 있는 조형적 요소와 원리들에 관한 관찰

*시각적이고 혹은 촉각적인 상징을 언어 기호로 바꾸는 활동


2단계 : 분석, 잘 살펴보는 단계로 자세히 보기.

*화면에 보이는 주 소재와 미술 요소들 아래 목록화되어 있는 물건들, 화면 구성과 상호 관련성 등을 분석

*규칙(관점)에 의한 비평

*작품이 필연적으로 지니고 있는 조형 요소와 조형 원리에 대하여 분석

*크기, 형태, 색, 질감 등 작품의 시각적인 형식 요소들의 상호관계 분석


3단계 : 해석, 다시 잘 살펴보는 단계로 작가의 마음 헤아리기.

*묘사와 분석으로 얻은 정보의 도움을 받아 작품의 의미를 확인, 해석하기

*의미의 해석(작품의 의미를 고려하는 단계로 작가의 의도 및 작품에 대한 느낌 표현)

*맥락적 비평(역사적, 사회적)

*기술 단계와 분석단계의 정보를 바탕으로 자기 나름대로 의미 해석하며 이 해석을 정당화하기 위해어 가설이나 문제점을 가지고 자료를 통해 탐구활동을 전개

*작품의 배경에 대한 역사적, 사회적 지식, 예술가의 심리적 상황, 작가의 창작 의도 분석

*작품의 제작 의도에 대한 고민(작가는 무엇을 나타내려 했는가? 작가는 이 작품을 그리면서 어떤 마음이 들었을까?)

*작품의 의미에 관한 가정, 혹은 자세한 정보에 입각한 추측


4단계 : 판단, 작품의 좋고 나쁨의 선택 단계, 생각하고 판단하기

*앞의 세 단계에서의 분석을 바탕으로 작품의 질이나 성공에 대하여 판단하기

*가치의 선택

*규칙에 의한 비평(예술철학을 토대로 작품 평가)

*판단의 규준들(사실주의, 형식주의, 추상주의 등)

*좋고 싫음에 대한 평가(선택)를 내리고 그 이유를 창의적으로 서술하기

*장인의 기술, 디자인의 질, 표현성, 개인적 반응, 독창성, 비교의 기준에 의한 판단.


교재에 나와 있는 대로 서술해봤는데... 더러는 개념이 잡히지 않는 문장도 있다.


음.. 좀 더 쉽고 간단하게 정리된 자료를 봐야겠다. 네이버 지식인의 자료 참고.


서술단계 : 직관적 인상, 보이는 이미지의 나열, 작품의 크기 드으이 라벨지에 대한 정보

분석단계 : 서술단계를 바탕으로 조형요소(점, 선, 면, 색, 형, 명암, 질감) 간의 상호 관계 또한 사용된 재료와 용구를 알아보는 단계

해석단계 : 작가 관련정보, 작가의 의도, 작가가 살았던 시대 상황과 관계를 알아보는 단계

판단단계 : 작품 가치판단, 개인적 느낌에 대한 근거를 제시.


그리고 브라우디 비평양식에 대해 언급.


브라우디는 펠드먼과는 다소 다른 비평법을 제시하고 있다. 그는 미적 정사란 표현을 쓰는데, 그 미적 정사란 예술작품이 지닌 여러 가지 미적 특질을 자세히 조사해 살피는 것을 말한다. 필드먼의 미술비평이 직선적인 해석 관점에 머물러 있다면 브라우디는 경험적 접근, 미술 작품을 접하는 데에서 일어나는 심미적 경험을 강조하고 있다.


감각적 특성의 정사(精査) 단계(선, 형태, 명암, 질감, 색) -> 형식적 특성의 정사(통일, 변화, 리듬) -> 기술적 특성의 정사(작품의 재료, 도구, 장비, 작가의 작업방법) -> 표현적 특성의 정사(학생들의 작품에 대한 생각, 느낌 및 표현적 특성의 반응)


펠드먼이든 브라우디든 각각의 이러한 단계별 비평의 기준을 가지고 조만간 전시회를 찾아봐야겠다.

Posted by 무한자연돌이끼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