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언론의 현재와 과거, 경남의 문화와 전설... 익숙하지 않은 것들에 대한 애착 무한자연돌이끼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203)N
돌이끼의 작은생각 (108)
돌이끼의 문화읽기 (419)N
다문화·건강가족 얘기 (16)
경남민속·전통 (12)
경남전설텔링 (72)
미디어 웜홀 (142)
돌이끼의 영화관람 (20)
눈에 띄는 한마디 (8)
이책 읽어보세요 (61)
여기저기 다녀보니 (91)
직사각형 속 세상 (92)
지게차 도전기 (24)
지게차 취업 후기 (13)
헤르테 몽골 (35)
돌이끼의 육아일기 (57)
몽골줌마 한국생활 (15)
국궁(활쏘기)수련기 (16)
Total915,895
Today27
Yesterday124
Statistics Graph


○…미술가들이 전시실을 박차고 나와 남강변 예술 저잣거리를 만들어 밖으로 나왔다. 엊그제 28일, 미술협회 진주지부 회원가 여러 지역 작가 15명이 진주남강물축제 현장에 부스를 열고 작품을 내놓았다. 시선끌기에 성공했다는 평이 나오고 다음 달에는 도청 서부청사에서 작품을 걸 거라고 한다.


○…국악과 탱고가 만나면 어떤 모습일까. 내일, 31일 오후 8시 김해문화의전당 누리홀에서 국악과 탱고 퓨전 밴드 '제나탱고'의 공연이 있다. 무료다. 문화가 있는 저녁마실 두 번째 공연이라고 한다. 문화관광체육부 주최다. 재즈도 얼핏 국악의 가락을 닮기도 했던데... 탱고는 어떨까 궁금하다.


○…사랑하였으므로 나는 행복하였네라. 시상송의 단골 메뉴다. 유치환과 이영도의 사랑에서 따온 연극 통영 벅수골의 '꽃잎'이 내일과 그다음날 통영시민문화회관 대극장에서 공연된다. 


○…영호남연극제 초청작을 공모한다는 소식이 있고 거제시문화예술재단이 지역 청소년을 대상으로 클래식을 교육한다는 소식이 올라 있다.


○…내일이 문화가 있는 날이다. 그러나 문화가 없는 문화예술회관도 많은 실정이다. 관객이 없어서 행사를 개최못할 수도 있고 행사가 없다 보니 관객이 없을 수도 있겠다. 닭이 먼저냐 달걀이 먼저냐 하는 논리가 적용될 것도 같다. 촌 동네 일부러라도 마지막 수요일에 행사를 열라고 만든 게 문화가 있는 날 같은데... 언제 한 번 이 내용을 깊이 다뤄봐야겠다.


○…함안군이 문화의 날인 내일 오후 7시 30분 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서 기타 듀오 '비토' 하우스 콘스트 공연을 한다. 이성준과 이수진. 둘 다 클래식 기타리스트다. 기타 선율을 좋아하는 사람이면 입장료 1000원으로 기타 현이 출렁이는 소리바다에 빠져봄이 어떨까.


○…내일까지? 오늘 기사가 나오면서 내일끝나는 전시소식을... 모용수 작가의 작품을 좋아하는 사람 중에 아직 전시 소식을 접하지 못한 분들은 급하게 생겼다. 창원 갤러리 리즈디에서 가족간의 사랑을 주제로 한 모 작가의 작품이 전시된다.


○…경남도립미술관이 올해 2차 전시로 별의별전, 옻칠회화전, 싱글채널비디오전을 각 전시실에서 동시 개최한다. 오랜 만에 여는 2차 전시. 시간을 한 번 내봐야지.


○…코미디 관람으로 더위 이겨보자. 내달 2~4일 진해루와 소극장 판에서 코미디 아트 페스티벌이 열린다. 주제는 아름다운 동행. 장애인 극단 '햇빛촌'이 공연에 참가해서 그렇게 지었나 싶기도 하다. 페스티벌에는 햇빛촌을 비롯해 극단 고도, 연희단거리패, 제리아저씨, 상상창꼬, 우카탕카, 마블러스 모션 등의 팀이 참가한다.


○…그외 예총 진주지회가 주관한 진주시 밴드음악축제가 28일 끝난 논개제 대미를 장식했다는 소식. 지라신 생타아트파크에서 한국조형예술원 레지던시 스쿨이 개강했다는 소식. 그리고 국악인 손양희가 전국국악경연대회에서 대통령상을 받았다는 뒤늦은 소식 등이 오늘 도내 신문 문화면에 실렸다.

Posted by 무한자연돌이끼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