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언론의 현재와 과거, 경남의 문화와 전설... 익숙하지 않은 것들에 대한 애착 무한자연돌이끼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178)
돌이끼의 작은생각 (107)
돌이끼의 문화읽기 (400)
다문화·건강가족 얘기 (15)
경남민속·전통 (12)
경남전설텔링 (72)
미디어 웜홀 (141)
돌이끼의 영화관람 (19)
눈에 띄는 한마디 (8)
이책 읽어보세요 (60)
여기저기 다녀보니 (90)
직사각형 속 세상 (93)
지게차 도전기 (24)
지게차 취업 후기 (13)
헤르테 몽골 (35)
돌이끼의 육아일기 (56)
몽골줌마 한국생활 (15)
국궁(활쏘기)수련기 (16)
Total898,924
Today42
Yesterday127
Statistics Graph

3일 오전 11시부터 오후 4시까지 진행된 경남 다문화페스티벌. 내가 경남다문화가족지원센터 운영위원이라 촬영을 맡아 행사 진행을 도왔다. 내 카메라도 성능이 영 떨어지는 것은 아니지만 이런 실내 사진을 찍을 때마다 좀 더 고급 카메라로 바꿔야지 욕심을 내게 된다.


오늘 행사를 보면서 김경수 지사의 인기를 실감하겠고, 다문화 가족들의 공연 실력이 날로 발전하는 것을 느꼈다. 오늘은 공연 팀 대부분 적어도 2개월 이상은 연습을 했겠지 싶은 실력들이었다.


인상적인 사진들 몇 개 공유한다.



승해경 경남다문화가족지원센터장이 김경수 지사와 김지수 경남도의회 의장을 행사장으로 안내하고 있다.



기수 입장. 일본 기수가 들어서고 있다.



우즈베키스탄 안나 씨가 기를 흔들며 등장하고 있다. 기수 중에 유일하게 아는 사람. ㅋ



각 시군 센터 공로자들 기념촬영.



내가 보기에 김경수 지사 매력은 겸손에 있는 것 같다. 다른 사람과 인사를 나눌 때 보면 그게 발견된다. 왜 아이들에게 그렇게 인기가 있는지는 모르겠고...



김지수 의장도 김 지사 만큼이나 표정 밝다. 좋은 관상이다. 지사와 의장이 한 무대에 올라가 도민과 함께 한다는 것 자체가 의미 있는 데다 도정의 상전벽해를 느끼게 한다.



뭐라더라? 물걸레 청소기? 김 지사가 추첨해 당첨된 가족과 이야기를 나누는 김 지사. 격식 없는 발언들이 좋다.



사진을 함께 찍고자 하는 가족들과 촬영을 하고 있다. 



각 센터 대표 한 명씩 무대에 올라가 룰렛 돌리기를 하고 있다. 꽝도 많고 사회자와 대결해 져서 내려가는 사람도 많다. 



포토존. 각국 대표 미녀들. ㅋㅋㅋ. 아, 쏘리. 미녀들이란 표현, 익숙지 않아서. 우즈베키스탄 안나 씨만 알았는데.. 몽골 출신... 아, 이름을 까먹었다. 얻더너랑 친구라던데... 알게 되어 반가웠음.



점심시간. 전날 밤에 술과 함께 과식한 후유증이 이렇게 후회를 불러올 줄이야. 



이 팀 이름이 좀 길던데... 대중적 욕심이 좀 많은 듯. 무대 열정이 그걸 말해주긴 한데... 연주와 보컬에 약간 예술성을 살리는 데 신경을 쓴다면 나름 인정받는 예술인으로 대우를 받겠다 싶기도 하구.



무대 밖. 순서를 기다리는 팀들. 카메라를 들었더니 포즈를 취한다. 아마, 이 팀이 진주인가 ... 그런데 대상을 받았지.



베트남 의상쇼.



나중에 시간 나면 좀 더 화보 게시.



다문화 가족 동호회 수준의 공연이 아니다. 수준이 상당하다.



남자들의 경쟁은 팔씨름으로. 나도 다문화인데... 한 번 나서봐.. 싶다가 어유.. 한 아저씨는 팔뚝이 엔간한 사람 허벅지여. 뭔 수로 감당한대? 열씨미 사진이나 찍자.



다문화 페스티벌에 남편들이 할 수 있는 프로그램이 있다는 게 잘됐다는 생각. 이 행사는 이주여성만을 위한 행사가 아니라 그를 포함한 가족들의 행사이니까. 맞다. 사회가 별탈 없이 되려면 가장 우선시 되는 조건은 가족의 행복이다. 건강한 가족이 건강한 사회를 만든다. 그건 진리다.



이 팀 정말 잘했다. 내가 보기엔. 장려상을 받기는 했다만... 셀럽파이브도 멋지게 소화했다.



아마 2개월 이상은 연습했을 걸.



한국에 와서 자신과 비슷한 환경의 사람들과 만나 무대를 꾸미고 많은 사람들의 박수를 받는다는 것. 황홀한 일이다.



오늘을 즐길 수 있다는 것은 언제든 즐길 수 있다는 이야기다. 마음이 건강하기 때문이다. 웃음도 바이러스라 하듯이 한 번 감염되어 집에서든 어디서든 다른 사람에게 전염시켜도 좋을 바이러스. 아마 백신도 없을 걸. ^^



기대와 실망이 교차하는 지점. 행운권 추첨.



상을 받는다는 것. 즐거운 일이지. 


Posted by 무한자연돌이끼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