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언론의 현재와 과거, 경남의 문화와 전설... 익숙하지 않은 것들에 대한 애착 무한자연돌이끼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243)
돌이끼의 작은생각 (108)
돌이끼의 문화읽기 (440)
다문화·건강가족 얘기 (18)
경남민속·전통 (14)
경남전설텔링 (73)
미디어 웜홀 (142)
돌이끼의 영화관람 (20)
눈에 띄는 한마디 (8)
이책 읽어보세요 (73)
여기저기 다녀보니 (92)
직사각형 속 세상 (92)
지게차 도전기 (24)
지게차 취업 후기 (13)
헤르테 몽골 (35)
돌이끼의 육아일기 (57)
몽골줌마 한국생활 (15)
국궁(활쏘기)수련기 (16)
Total954,802
Today57
Yesterday140
11-24 12:52

어제 홍준표 경남도지사가 '성완종 리스트' 관련 경남기업 성완종 전 회장으로부터 1억원을 받은 혐의가 인정돼 1심에서 징역 1년 6개월, 추징금 1억 원의 실형이 선고됐다. 경남뿐만 아니라 전국의 언론이 대서특필했다. 서울지역 몇몇 신문들과 경남지역 신문들 사설 제목을 들여다 봤다.


동아일보 : '성완종 리스트' 1심 유최 홍준표 지사 사퇴해야. "법정 다툼은 지사직을 사퇴하고 계속하는 것이 도리다."


국민일보 : 홍준표도 1심 유죄…윗물부터 맑아야 청렴사회 된다. "모래시계 검사의 유죄 판결은 스폰서 검사 사태와 맞물려 더욱 씁쓸하다."


중앙일보 : 홍준표 유죄…사실일 가능성 커진 '성완종 리스트'. "리스트에는 (이완구, 홍준표) 이 두 사람과 김기춘, 허태열, 이병기 전 대통령 비서실장, 유정복 인천시장, 홍문종 새누리당 의원, 부산시장 등 8명이 적시돼 있다. 검찰은 이중 이 전총리, 홍지사만 기소했고 나머지 6명은 공소시효가 지났다거나 증거가 부족하다는 이유로 처벌대상에서 제외했다...."


경남도민일보(통사설) : 홍준표 도지사 스스로 결단 내려야. "스스로 떳떳하다면 도지사직을 내놓고 자유롭게 승소를 위해 매진하는 것이 도민에게 주는 부담을 최소화하고 도정 파행을 막는 유일한 길이 아닐까 한다."


경남신문 : 홍지사 1심 유죄, 도정 동력 떨어져선 안 돼. "경남도가 해결해야 할 현안은 한두 가지가 아니다. 홍지사는 도정을 더욱 챙기는 모습을 보여줄 때 자신의 명예를 지키고 도민들의 걱정을 덜어 줄 수 있다."


경남일보 : 홍준표 도지사 실형, 도정 흔들림 없어야. "자진사퇴는 강제되거나 강요할 영역은 아니다. .... 홍지사의 재판은 재판대로 가되 도정이 흔들려서도 안 되고 멈춰서는 더 안될 일이다."


전국적으로 큰 사안임에도 모든 언론이 재빠르게 관련 내용을 사설에 담지는 않았다. 10일치 신문에 얼마나 더 사설에서 다룰지는 기다려진다.


오늘 사설만 봐서는 동아일보와 경남도민일보가 적시해서 홍지사의 자진사퇴를 요구했고 경남신문과 경남일보는 도정에 더 매진해야 한다는 주장을 세웠다.


결심이 나오기까진 무죄추정의 원칙을 적용해야 한다는 주장도 일리는 있지만 지금까지 정치인에 대해 '무죄추정의 원칙'을 내세우며 언론들이 옹호해왔는지는 자료를 살펴볼 일이다. 또 반대로 1심 유죄 판결만으로 자진사퇴를 요구한 언론들의 일관성은 또 얼마나 되는지도 살펴볼 일이다.







Posted by 무한자연돌이끼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