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언론의 현재와 과거, 경남의 문화와 전설... 익숙하지 않은 것들에 대한 애착 무한자연돌이끼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243)
돌이끼의 작은생각 (108)
돌이끼의 문화읽기 (440)
다문화·건강가족 얘기 (18)
경남민속·전통 (14)
경남전설텔링 (73)
미디어 웜홀 (142)
돌이끼의 영화관람 (20)
눈에 띄는 한마디 (8)
이책 읽어보세요 (73)
여기저기 다녀보니 (92)
직사각형 속 세상 (92)
지게차 도전기 (24)
지게차 취업 후기 (13)
헤르테 몽골 (35)
돌이끼의 육아일기 (57)
몽골줌마 한국생활 (15)
국궁(활쏘기)수련기 (16)
Total951,565
Today68
Yesterday81
10-28 20:06

[주말에 뭘볼까]뉴미니멀·흑백·환경사진전 한걸음에

20일부터 25일까지 창원성산아트홀 1~3전시실 김형식 작가 등 작품 전시


이번 주말 창원성산아트홀에 가면 서양화전시 하나와 사진전 2개를 한걸음에 감상할 수 있다. 이번 전시회는 20일부터 다음 주 월요일인 25일까지 제1~3전시실에서 열린다.


1전시실에선 서양화가 김형식의 17회 개인전인 ‘뉴 미니멀(New Minimal)’전이 열린다. ‘뉴 미니멀’이란 1980년대 후반에 나타난 색과 디자인 요소를 최소한으로 절제한 경향의 패션이나 건축, 미술 등의 경향을 일컫는 말이다. 가장 단순하고 간결함을 추구해 단순성, 반복성 등을 특성으로 하는 ‘미니멀’에서 감성적인 부분을 더한 작품이라고 표현할 수 있겠다.


김형식 작가의 ‘뉴 미니멀’ 작품.


성산아트홀 제1전시장에 전시된 김형식 작가의 작품들.


김형식 작가는 한국의 ‘뉴 미니멀리즘’ 작가로 자신만의 독특한 작품세계를 구축하고 있다. 그의 작품은 주로 색과 면을 사용한 추상화다.


그의 표현을 빌리면 “화면에 등장하는 색과 면은 세계와 자연, 우주 등 대상의 단면을 나타내고 입체적인 원형이나 네모는 사유(思惟)에 대한 함축적인 표현이고 모든 작품에 반복적으로 나타나는 번짐은 빈 공간과 채워진 공간의 통합을 시도한 것”이라고 했다. 그의 작품을 감상할 때 염두에 둘 포인트다.


덧붙이자면 김형식 작가는 서울을 비롯해 미국과 유럽 등 개인과 그룹전에 310회 이상 참여했으며 국민대학교 겸임교수로 활동 중이다. 무료. 문의 : 010-5007-8498.


2전시실에선 제1전시장과 같은 기간 동안 김남부 작가의 ‘너를 품다’전과 김숙이 작가의 ‘무진기행’전이 열린다. 두 사람 모두 흑백사진을 내걸었다.


김남부 작가의 작품들은 대부분 핵심이 되는 피사체를 주로 화면의 가운데 놓고 다른 부분들은 아웃포커싱하는 기법으로 촬영했다.


김남부 작가가 직접 쓴 시 ‘너를 품다’를 통해 그의 작품 세계를 이해할 수 있겠다.


김남부 작가의 ‘너를 품다’.


김숙이 작가의 ‘무진기행’.


“셔터를 누르다 보면/언제나/가슴에 밟히는 나무들의 잔영//수천 년 저 자리를 지키며/잎새 다 떨구고 조막손이 된 나무 한 그루/몽뚱어리 절반은 흔적만 남아서/밑둥만 지키고 서 있는 저 나무가 아프다…(하략)”


이제야 그의 작품에서 나무가 제대로 보인다. 생명을 다하고 야윈 몸을 파르르 떨고 있는 모습인 것을.


김숙이 작가의 사진은 제2전시실을 반 갈라서 오른쪽에 있다. 그의 안개에 갇혀 있는 세상 속에서 셔터를 눌렀다. 안갯속에서 드러나는 것은 나무 한 그루, 배 한 척, 새 한 마리, 그리고 안개가 밀려오는 마을이다. 무료. 문의 : 010-4433-8655.


그리고 제3전시실. 재단법인 금성재단이 후원하는 ‘환경사진 작가 초대전-INNER EARTH’. 역시 25일까지다.


전시된 작품을 대략 살펴보면, 주로 자연과 인간, 그리고 문명을 다뤘다. 자연의 멋진 풍광이 있고 곤충과 꽃의 조화, 여행지에서 맞닥뜨린 골목 풍경과 자연 속 인간의 모습 등등이 있다.


김관수 작가 작품.


김좌상 작가 작품.


강성중, 권예빈, 김관수, 김두하, 기명자, 김소연, 김정민, 김좌상, 마인혜, 박건우, 박성국, 변영순, 심상목, 이주영, 엄영란, 우정열, 임홍길, 전석진, 정의한, 최남용 이렇게 스무 명의 사진작가가 참여했다. 무료. 문의 : 010-9539-3969.

Posted by 무한자연돌이끼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