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언론의 현재와 과거, 경남의 문화와 전설... 익숙하지 않은 것들에 대한 애착 무한자연돌이끼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268)
돌이끼의 작은생각 (108)
돌이끼의 문화읽기 (456)
다문화·건강가족 얘기 (20)
경남민속·전통 (14)
경남전설텔링 (74)
미디어 웜홀 (142)
돌이끼의 영화관람 (21)
눈에 띄는 한마디 (8)
이책 읽어보세요 (76)
여기저기 다녀보니 (92)
직사각형 속 세상 (92)
지게차 도전기 (24)
지게차 취업 후기 (13)
헤르테 몽골 (35)
돌이끼의 육아일기 (57)
몽골줌마 한국생활 (15)
국궁(활쏘기)수련기 (16)
Total985,349
Today8
Yesterday137
12-06 05:49

아들은 아빠가 퇴근하면 가장 먼저 내놓는 게 있습니다. 

바로 자신이 그린 그림입니다.

요즘 만화 그리기에 빠져 사는데 은근히 대견하기도 하고 걱정스럽기도 합니다.

아빠 역시 어렸을 때 만화를 곧잘 그리곤 했는데, 아들은 내 당시의 실력에 비하면 훨씬 수준이 높은 편이어서 칭찬을 하지만 한편으론 시험이 며칠 남지도 않았는데 시험공부는 둘째고 만화만 그리고 앉았으니 걱정이 되는 겁니다.

주변에서 아이가 좋아하는 걸 하도록 내버려 두라고 합니다. 어쩌면 억지로 공부를 하라고 하는 것보다 지금은 공부를 못해도 자신이 언젠가 공부도 해야겠다는 마음을 먹을 때가 있겠지 하고 마음을 고쳐먹기도 합니다.

그냥 한 번씩 "시험이 언제지?"하고 약간의 압박은 가합니다만, 오래 가질 않습니다. 공부하는 척하다가 곧바로 공부하는 책에다가 그림을 그리고 말지요.

아, 얼마전에 책에다 낙서한 게 선생님한테 들켜서 혼도 났다네요. 짜슥, 그것을 자랑이라고 아빠한테 얘길하고 말이야....

죽자고 그림만 그리는데 계속 장려를 해야할지 고등학교라도 제대로 들어가게 공부도 좀 하게 구슬러야할지 고민이네요.



Posted by 무한자연돌이끼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1.12.12 10:34 Favicon of http://lovessym.blog.me 크리스탈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린 만화 버리지 말고 모두 스캔해서 블로그에 올리는것을 권합니다.
    할 수 있으면 4컷 만화라도 스토리해서 올리고....

    이거 잘 해놓으면 걍 대학갑니다.
    블로그도 스펙이거든요... ㅎㅎㅎ

    물론 입학사정관제나 수시모집도
    수능이 필요한 대학이 있으므로
    그것도 얘기해주시고요....

  2. 2011.12.16 14:12 신고 Favicon of https://dino999.idomin.com 무한자연돌이끼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캄사합니다. 잘 관리하라고 일러놓을 게요.

  3. 2011.12.16 15:47 Favicon of http://www.beer2day.com/ 비투지기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처음에 글만 읽었을 땐 낙서수준이지 싶었는데,
    정말 잘 그리네요!
    대단해요. 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