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언론의 현재와 과거, 경남의 문화와 전설... 익숙하지 않은 것들에 대한 애착 무한자연돌이끼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203)N
돌이끼의 작은생각 (108)
돌이끼의 문화읽기 (419)N
다문화·건강가족 얘기 (16)
경남민속·전통 (12)
경남전설텔링 (72)
미디어 웜홀 (142)
돌이끼의 영화관람 (20)
눈에 띄는 한마디 (8)
이책 읽어보세요 (61)
여기저기 다녀보니 (91)
직사각형 속 세상 (92)
지게차 도전기 (24)
지게차 취업 후기 (13)
헤르테 몽골 (35)
돌이끼의 육아일기 (57)
몽골줌마 한국생활 (15)
국궁(활쏘기)수련기 (16)
Total915,963
Today11
Yesterday84
Statistics Graph


뜻밖의 행운으로 마산 돝섬 가고파축제에 가게된 괭이씨...

평소에 배를 자주 타지 않는 괭이씨는 설렘반, 기대반으로 선착장에 발을 디뎠다.

음화화화화~~~드뎌 배에 탑승!!!

돝섬으로 가던중...  갈매기때 급습!!!

이건 뭐... 새우깡달라는 말인지...

하머터면 새똥 뒤집어 쓸 뻔...-.-

무사고로 돝섬에 도착...

보아하니... 놀이기구도 있고... 구경할것도 많은것 같구나...음화화...!

잘따라 붙어 왔군...


황금돼지.

설에 의하면 가라국의..............

하..... 설명기억 불가...!!!(←이런 바보...-.-)

대충 기억을 더듬거려 보면... 가라국의 왕실에 있던 한 여인이

마산앞바다로 나왔는데... 병사들이와서 데려가려고 하자 돝섬으로 도망쳐 황금돼지로 변했다는...

정확한 설명은 인터넷 검색이나 직접적인 현장학습으로...-.-

 

어쨌건 저쨌건 간에... 오랜만에 밖으로 나온 괭이씨는

콧바람 좀 쐬려고 여기저기 돌아다니다가 지쳐서 주저앉아버렸으니...

"뭔가 보충할 것이 필요해...!!!"

그때 어디선가 풍겨오는 고소한 냄새~!

...!번...번데기...00;

냄새는 좋지만 맛은 그다지...

어렸을때 강제로 받아먹은 번데기... 오렌지주스로 간신히 넘겼다만...

온몸에 진저리가...

그래도 한번 먹어보려고 거금 2000원을 날려버린 괭이씨...

하나먹을땐,

'뭐... 이정도면 먹어줄만 하지...'

그땐 몰랐다... 그 텁텁함을...

기대반, 설렘반으로 번데기를 시식한거였으니...

맛없어도 기분상으론 먹어야 했다...

두번째...

'으...음...==;그래도 이왕 산거니 마저 먹어봐야지...'

세번째...

'캑...쩝쩝... 큭...쩝... ...+.+;'

결국엔..

'집에가서 먹어야지...'

 

이렇게 헛된 경험을 한 괭이씨!!!

흑... 이놈의 충동질...

 그래도 구경할것 구경하고, 사진찍을 것 찍었으니 슬슬 가볼까???

가는길... 뱃머리에 자리가 있기에 갈매기들한테 기부(?)해줄려다가...

갈매기가 없어서...(전부다 뒤쪽에 있는건가...;)

발칙한 상상을 하였으니!!!

'얼레??? 이 배경과 장소는... 타. 이. 타. 닉.!!!'

마침 mp3에도 타이타닉주제곡이 있으니... 한번 그 포즈를!!!

이렇게 충동질을 할려는 순간!!!

남정네...남정네가 없잖아!!!

흑... 솔로의 괴롬을 누가 아리요.....

'없으면 뭐 어때... 솔로무대를 해야지...'

이렇게 괭이씨는 또다시 충동질에 들어갔으니...

'두 팔을~ 벌리고~ 바닷바람을 쐬자~'

감히 이장면에 도전 하였으니...

과연 그 현실은...

이렇게 있는쪽, 없는쪽 다팔고 온 괭이씨... 주변에 있는 분들 얼마나 황당하셨을까...

더군다나 커다란 선글라스까지 쓰고있었으니...

설마... 진짜로 저렇게 생각들하신건 아니겠지...;;

 

집에오니 귀뒤에 선글라스 다리 자국이...;;

ㅎㄷㄷ...;;

 

어쨌든...천방지축, 구제불능 괭이씨의 돝섬 여행기는 여기까지~!

마산 앞바다 돝섬~! 가고파축제로 한참 전성기를 맞고 있으니 꼭 한번 가보시길바래요~!!!
[출처] 괭이씨, 마산 앞바다 돝섬에 가다.|작성자 괭이씨


 

Posted by 무한자연돌이끼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