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언론의 현재와 과거, 경남의 문화와 전설... 익숙하지 않은 것들에 대한 애착 무한자연돌이끼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297)
돌이끼의 작은생각 (110)
돌이끼의 문화읽기 (475)
다문화·건강가족 얘기 (20)
경남민속·전통 (14)
경남전설텔링 (74)
미디어 웜홀 (142)
돌이끼의 영화관람 (21)
눈에 띄는 한마디 (8)
이책 읽어보세요 (76)
여기저기 다녀보니 (92)
직사각형 속 세상 (92)
지게차 도전기 (24)
지게차 취업 후기 (13)
헤르테 몽골 (35)
돌이끼의 육아일기 (57)
몽골줌마 한국생활 (15)
국궁(활쏘기)수련기 (16)
Total
Today
Yesterday
07-16 08:52
336x280(권장), 300x250(권장), 250x250, 200x200 크기의 광고 코드만 넣을 수 있습니다.

2023년 진주사랑한국작곡가회

진주8경에 핀 노래 꽃

진주사랑한국작곡가회에서 오는 114() 오후 5시 경상국립대학교 예술관 콘서트홀, 118() 오후7시 진주 영성아트홀에서 양일간에 걸처 진주 8경에 핀 노래 꽃이라는 주제로 창작 가곡의 무대를 마련한다.

매년 3회 이상 신작가곡을 발표하는 진주사랑한국작곡가회의 이번 공연은 진주시의 명소 진주8의 내용을 담은 시에 영남을 대표하는 작곡가들이 곡조를 붙였다.

불리워지는 작품으로는 작곡가 김창재의 촉석루”(안정애 시), 작곡가 이종만의 비봉산 솔숲길”(박종현 시), 작곡가 정강석의 월아산 봄“(정삼희 시), 작곡가 김범기의 남강 대숲길“(박진욱 시), 작곡가 권은실의 봄날 남강“(황숙자 시) 작곡가 김영국의 꿈꾸는 금호 호수“(김정희 시), 작곡가 진규영의 강주 연못“(정삼희 시), 작곡가 오세일의 강주 연못2“(김정희 시), 작곡가 백주엽의 진양호 노을“(하재숙 시), 작곡가 박동자의 ~망진산아!“(김연종 시) 작곡가 전욱용의 촉석루“(정삼희), 작곡가 최유리의 남강 물빛 속에는“(김정희)이다.

연주자와 단체로는 테너 은형기, 소프라노 이윤지, 바리톤 신화수, 소프라노 김민정, 고은빛소리 하모닉 중창단, 진주챔버콰이어, 클래식앙상블케이(K)가 노래한다.

풍부한 역사와 문화 & 자연환경이 살아 숨쉬는 진주의 8경을 담은 창작가곡의 아름다운 풍경들을 두 눈이 아닌 두 귀로 담아가는 공연이 되리라 본다.

 

진주 8경은 1경 촉석루, 2경 남강의암, 3경 뒤벼리, 4경 새벼리, 5경 망진산 봉수대, 6경 비봉산의 봄, 7경 월아산 해돋이, 8경 진양호 노을이다.

문의처 : 010-5522-0779

지난 주 목요일 보내온 메일인데 이제야 열어본다.

회사 업무를 하지 않으니 신문보기 메일 확인하기는 자연히 게을러졌다.

그래도 한동안은 보도자료가 날아올 테고...

그럴 때마다 일단은 내 블로그에 올리고 담당 기자에게 전할 건 전하고...

해야 겠지.

Posted by 무한자연돌이끼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