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언론의 현재와 과거, 경남의 문화와 전설... 익숙하지 않은 것들에 대한 애착 무한자연돌이끼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204)N
돌이끼의 작은생각 (108)
돌이끼의 문화읽기 (419)
다문화·건강가족 얘기 (16)
경남민속·전통 (13)N
경남전설텔링 (72)
미디어 웜홀 (142)
돌이끼의 영화관람 (20)
눈에 띄는 한마디 (8)
이책 읽어보세요 (61)
여기저기 다녀보니 (91)
직사각형 속 세상 (92)
지게차 도전기 (24)
지게차 취업 후기 (13)
헤르테 몽골 (35)
돌이끼의 육아일기 (57)
몽골줌마 한국생활 (15)
국궁(활쏘기)수련기 (16)
Total916,233
Today78
Yesterday83
Statistics Graph

사용자 삽입 이미지
◇동백꽃 붉고 시린 눈물(수필/최영철 글·박경효 그림) = 지난 2000년 <일광욕하는 가구>로 2회 백석문학상을 받은 시인의 부산을 소재로 한 산문집이다. 이 책은 2부로 나뉘었는데 1부에서는 부산의 곳곳에 대한 풍경을 그렸고 2부에선 부산의 문학과 미술, 음악, 영화 등을 통해 시인의 생각을 펼쳤다. 산지니. 272쪽. 1만 3000원.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에밀레 종의 비밀(인문/성낙주 지음) = 우리는 에밀레종에 대해 얼마나 알고 있을까? 종의 완성도를 높이려고 아이를 제물로 바쳤다는 에밀레종에 얽힌 설화의 진실은? 이 책은 당시 신라 왕실의 정치적 역학관계와 철저한 조형 원리에 의해 제작된 정교함 등 다각적인 시각으로 에밀레 종을 분석해 놓았다. 푸른역사. 534쪽. 2만 5000원.

◇페리 이야기(소설/퍼트리샤 우드 글·이영아 옮김) = 정신지체를 앓는 IQ76의 주인공 페리. 부모와 형제들은 자신을 버렸지만 할머니와 함께 소박하게 살아간다. 할머니의 가르침에 따라 나름대로 '정의'에 대한 개념도 익힌다. 그런 그에게 거액의 복권이 당첨된다. 갑자기 그에게 친절하게 다가오는 사람들과 가족들…. 소설은 가족의 존재에 대해 의문을 제기한다. 랜덤하우스코리아. 486쪽. 1만 2000원.

사용자 삽입 이미지
◇중력의 법칙(소설/장퇼레 지음·성귀수 옮김) = 퇴근을 앞둔 당직 경찰관에게 한 여인이 찾아온다. 그는 자기가 10년 전 남편을 죽인 범인이라고 자백한다. 공소시효 3시간 전. "가세요!" 경찰관은 죄인을 쫓아내듯 떠민다. 10년 동안 죄의식이라는 중력에 이끌려 경찰서를 찾은 여인과 경찰관의 대화에서 죄의식의 도덕적 이면을 발견하게 된다. <자살가게>로 유명한 장퇼레의 장편소설. 열림원. 192쪽. 9000원.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야기 한국사(역사/이근호 감수·오지은 최주영 그림) = 한 권의 책에 선사시대부터 현대에 이르기까지 한국의 역사가 읽기 쉽게 들어가 있다. 출판사는 이 책을 "역사적 고리를 어린이들에게 잘 풀이해 이해하기 쉽도록 엮었다"고 소개했다. '이야기 속의 이야기' '이야기 속의 역사 상식' '한 컷 속의 역사박물관' 등이 눈에 띈다. 청솔. 560쪽. 1만 6000원.

◇초승달도 눈부시다(종교/김영옥 지음) = 선시(禪詩)와 선화(禪話)를 소재로 산문 수행의 깨달음을 담았다. 이 책은 수행자들의 실제 있었던 일을 다뤘지만 지은이의 안목과 문학적 상상력으로 치밀하게 재구성했다. 한편한편의 글은 마치 소설을 읽는 듯하다. 호미. 184쪽. 1만 원.

◇시대를 읽는 교육사(교육/박미자 지음) = "일제는 매일 아침 조회 때 일왕이 있는 쪽을 향해 동방요배를 강요했고…." 이 책 서너 장을 넘기면 사진과 함께 있는 설명글이다. 이 책은 일본 강점기 때부터 2008년 4·15조치까지의 교육사를 교사의 시선으로 정리했다. '나라가 없던 시대-일제·미군정기' '절반의 시대-1948~1960년대·유신정권' '빼앗긴 들에도 봄은 오는가-군부독재정권·문민정부' 그리고 '신자유주의 시대-1998~2008년'으로 나눠 구성했다. 열린아트. 384쪽. 1만 4000원.

◇권정생의 삶과 문학(문학/원종찬 엮음) = 아동문학가 권정생 선생의 작고 1주기를 맞아 나온 문학연구서. 여러 시인 작가 비평가들이 권정생의 삶과 문학을 조명한 글 27편을 실었다. 그리고 철저한 자료조사와 인터뷰를 통해 그동안 잘못 알려졌던 작가의 전기적 사실을 보완했다. 창비. 420쪽. 2만 원.

Posted by 무한자연돌이끼

댓글을 달아 주세요